130201 책은 도끼다 / 박웅현 / 북하우스

067. 지금 들리는 이 소음이있었고,

지금 보이는 이 복잡함이었다.

이곳에 교회를 지어달라는 의뢰를 받고

건축가 김수근이 고민에 빠진 이유는…

중구 장충동 3가 27번지.

그곳은 경건해야 할 교회가 들어서기에는

세속과 너무 가까운 곳이었다.

 

건축가는 세속과 경건 사이에 거리를 두고 싶었다.

건물의 입구를 돌려세운 것이다.

소음과 복잡함 속에 있었던 사람들이

교회에 들어가기 위해서는

건축가가 만들어놓은 이 호젃한 길을 따라가야 한다.

10미터 남짓한 이 길을 걸으며

사람들은 자신도 모르게

세속의 먼지를 떨어낸다.

그래서 교회의 문을 여는 순간

마음속에는 경건함이 자리잡게 된다.

 

디자인은 단 순한 멋 부리기가 아니다.

디자인은 깊은 생각의 반영이고

공간에 대한 배려다

 

068. 핑크마티니 <초원의 빛 splender in grass>

초원의 빛

 

네가 무슨 생각하는지 알겠어

나도 같은 생각이야

우리가 어떻게 살아왔는지

또 어떻게 새로 시작해야 할지

 

내가 헛된 꿈을 꾸는 건지도 모르지

혹은 내가 잘못 생각하고 있는지도 몰라

하지만 난 푸른 잔디가 자라는 곳으로 갈거야

너도 같이 가지 않을래?

 

난 늘 더 많은 것을 원해왔어

그런데 뭘 가져도 늘 똑같더라고

돈은 변덕스럽기만 하고

명예를 쫒아다니는 것도 이제 지겨워

바로 그때 네 눈을 봤더니

너도 똑같은 생각을 하는 것 같더라

 

더 큰 것만 원하던 우리의 일상이

어느새 죄악이 되어가고 있었던 거야

물론 재미도 있었지 하지만

이제 그만해야 하지 않겠어?

세상이 너무 빨리 움직여

사는 속도를 좀 늦춰야 할 것 가아

우리 머리를 잔디 위에 쉬게 하면서

잔디가 자라는 소리를 들어보지 않을래?

 

푸른 언덕이 있고

차는 저 멀리 드문드문 보이는 곳

낮에는 찬란한 빛으로 넘쳐나고

밤에는 수만은 별을 볼수 있는 곳

세상이 너무 빨리 움직여

사는 속도를 좀 늦춰야 할 것 같아

우리 머리를 잔디 위에 쉬게 하면서

잔디가 자라는 소리를 들어보지 않을래?

 

129. 우리가 읽는 책이 우리 머리를 주먹으로 한대 쳐서 우리를 잠에서 깨우지 않는다면

도대체 왜 우리가 그 책을 읽어야 하는 것이냐. 책이란 무릇 우리 안에 있는 꽁꽁 얼어버린 바다를 깨뜨리는 도끼가 되어야 한다.

 

192. 그대의 온 행복을 순간 속에서 찾아라.

저녁을 바라볼때는 마치 하루가 거기서 죽어가듯이 바라보라. 그리고 아침을 바라볼때는 마치 만물이 거리서 태어나듯이 바라보라. 그대의 눈에 비치는 것이 순간마다 새롭기를. 현자란 모든 것에 경탄하는 자이다. [지상의 양식] 앙드레 지드

 

194. [그리스인 조르바], [죄와벌],[개선문]

 

217. 너는 죽은 사람처럼 살고 있으니, 살아 있다는 것에 대한 확신조차

너에게는 없지 않는냐? 나는 보기에는 맨주먹 같을지 모르나 나에게는 확신이 있어. 나 자신에 대한, 모든 것에 대한 확신. [이방인]

 

223. 나는 혼자서, 아무것도 가진 것 없이, 낯선 도시에 도착하는 것을 수없이 꿈꾸어보았다. 그러면 나는 겸허하게, 아니 남루하게 살 수 있을 것 같았다.

 

306. 모든 것을 더 낫다고 생각되는 방향으로 개조하려는 끊임없이 치열한 노력이 있었던 반면에 다른 한편에는 사물의 자연적인 질서가 있다.

 

Advertisements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